천년의 숨결이 깃든

호거산 운문사

운문 풍경

꽃의 향연

가람지기 | 2018.04.02 17:44 | 조회 651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








# 현호색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

# 할미꽃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

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# 복수초
복수초를 아주 좋아했던 스님이 계셨습니다.
그 제자는 매년 피어나는 꽃을 보며 스승을 생각합니다.
꽃처럼 아름다웠던 스승님의 모습.
이제, 나의 복수초에 대한 기억은 두 분의 스승님입니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





twitter facebook
댓글 (0)
주제와 무관한 댓글, 악플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