천년의 숨결이 깃든

호거산 운문사

운문 풍경

잠깐 눈 온 날 1

가람지기 | 2018.01.11 19:57 | 조회 426


눈 한 번만 오게 해달라고 소원했더니, 어제 처음으로 눈이 왔습니다.

"감사합니다" 인사해야 되는데, 표지사진할 만한 게 없다고 또 눈타령을 했더니

다시 눈이 왔습니다. 그런데,... 결국은 재주가 없는 것인가 봅니다.

그래도, 감사합니다.


귀한 눈.


    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





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




twitter facebook
댓글 (0)
주제와 무관한 댓글, 악플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.